검색

농지전용허가(개발행위허가) 절차와 방법

- 작게+ 크게

아파트뉴스
기사입력 2013-04-08


▲     공인중개사 김기원


이론적으로 형질변경(정식용어로는 개발행위)이란 성토,절토,정지,포장 등의 방법으로 토지의 형상을 변
경하는 행위와 공유수면 매립을 의미합니다. 내용만 놓고 보면 좀 어려워보일 것입니다.
 
그러나 실제로는 그렇게 복잡하지 않습니다. "대지가 아닌 땅을 허가를 통해 대지로 바꾸는 것" 으로 이
해하면 됩니다.
 
구체적으로는 농지를 , 또 임야를 대지로 바꾸는 것으로 생각하면 이해가 쉽습니다. 물론 이 과정에서
전용허가는 필수적입니다.
 
허가없이 대지나 공장용지 등으로 바꾸는 것은 형질변경이 아닙니다. 아무 땅에나 무턱대로 집을 지을 수는 없습니다.
 
사들인 농지를 다른용도로 사용하겠다는 전용허가(개발행위허가)가 그것입니다. 형질변경의 대상으로는
임야와 농지가 대표적.
 

 
- 대지로 전용이 가능한땅-
 
대지로 전용이 가능한 땅은 관리지역 내의 농지나 임야입니다. 관리지역은 예전으로 말하면 준농림지
에 해당하는 것으로
 
전과 답중 그다지 농사에 적합하지 않은 땅을 말합니다. 농지를 대지로 바꾸는 것은 개발행위허가제
에 포함됩니다.
 
2003년 1월 1일 부터 '국토의 계획및 이용에 관한 법률'이 제정되면서 종전의 전용허가는 개발행위 허
가제로 변경되었고, 제출서류도 기존의 농지전용 허가 관련 서류에 건축도면 등 건축허가를 위한 관련
서류가 추가되었습니다. 그래서 지금은 농지전용허가나 개발행위허가를 같은 의미로 사용하고 있습니
다.
 
농지, 즉 밭이나 논이라고 해서 모두 적용될 수 있는 것은 아닙니다. 농사짓기에 적합한 농지는 농업진
흥지역로 정해 철저히 보호받기 때문에 농지전용이 거의 어렵다고 봐야 합니다.(농업진흥구역 과 농업보
호구역으로 구분)
 
단, 농업보호구역일 경우에는 가능성이 있으니 미리 속단하지 말고 전용여부를 직접 확인해 봅니다.
 
토지대장 / 지적도 / 토지이용계획확인원을 가지고 시/군청의 종합민원실을 찾는 것이 확실합니다. 건축
및 농지전용 담당자를 만나서 농지전용이 가능한 땅인지 ,건폐율과 용적률(농림지역일 경우는 각각20%,
80%)은 얼마인지 꼼꼼히 알아본 후 구매에 들어가야합니다.
 
그리고 노파심에서 말씀드리자면 형질변경(개발행위/전용)은 해당지역의 지자체에 찾아가 허가를 신청하
는 것으로 절차가 시작됩니다. 담당공무원에게 서류를 내면 해당 지자체가 자체적으로 심사해 허가여부
를 결정하는 것이 대부분입니다.
허가여부가 지자체에 따라서는 더 걸릴 수도 있다는 점을 기억해야 합니다.

- 토목측량설계사무에 내는 대행비와 농지조성비 내야-
 
이때 비용으로 전용할 농지의 측량설계비 / 측량설계사무소에 내는 의뢰비 / 농지조성비가 들게 됩니다.
기존에 있던 농지전용부담금은 현재 폐지된 상태입니다.
 
민원실 서류 신청비나 면허세, 지역개발공채 구입비 등 10만원 이내의 비용도 내야 합니다.
 
개발행의 허가로 바뀌어 건축허가 관련서류를 첨부하게 되면서, 개인이 전용허가를 받기가 힘들어 졌습
니다.
부지와 주변의건축물, 도로상황까지 모두 파악한 지적도나 토목 설계도면 등이 필요하기때문에 관련업
체를 통해 진행해야 됩니다.
 
측량부터 대행까지 총괄 해 소요되는 비용은 3백평 미만의 부지는 250만~400만원 정도, 3백평 이상은
평당 1만 6천원선까지 하고있습니다.
애초에 대행업체와 표준용역계약서 같은 명확한 계약서를 작성해 두어야 뒤탈이 없습니다.
 
다음 가장 큰 부담이 농지조성비입니다.
 
농지조성비를 내야하는 원리는 이렇습니다. 우리나라에 토지는 한정되어있는데, 원래농지를 타목적으로
사용하게 되면 그만큼 농사지을 땅이 줄어들게 되는 것입니다. 이때 정부에서는 개간이나 간척사업을
통해서 식량자급을 할 수 있는 기반을 만들어야 하는데, 그 필요한 재원을 마련하려는 목적입니다. 농지
조성비는 제곱미터당 다음과 같으며 전국 공통으로 적용됩니다.
 
(단, 농업인의 주택은 농지조성비가 전액 면제 )
* 경지정리가 시행된 논 - 13,900원
* 용수개발이 시행된 논 - 18,300원
* 경지정리, 용수개발이 시행된 논 - 21,900원
* 경지정리가 시행된 밭 - 12,500원
* 그 외 농지 - 10,300원
ex> 556제곱미터 (168평 )의 경지정리가 안 된 밭을 전용하기 위해서는 556제곱미터( 168평 ) x
10,300원 = 5,726,800원이 들게 되는 것입니다.
 
- 전용허가일로 부터 2년 이내 착공, 착공 후 1년 이내 공사완료 -
 
허가일로부터 2년이내에 건축을 착공하고 그후 1년이내에 공사를 완료하지 않으면 허가는 다시 취소됩
니다.
(전용허가를 받으면 1년 내에 집을 지어야 하지만 6개월씩 2번 연장할 수 있고 전용허가후 2년간 건
축하지 않고 지연할 수있음)
이때 이미 납입한 농지조성비는 농지로 복구한 상태에서 환불을 받을 수 있습니다.
 
또 농지전용을 통해 조성한 대지는 농지전용완료일부터 5년까지는 용도변경이 까다로워집니다. 만약 다른용도로 사용하려면 시.군수의 허가를 받아야하기 때문에 공익적인 용도가 아니면 어렵다고 봐야 합니
다.
 
그러나 허가상에 제출된 원래의 목적대로 사용하고 있다가 5년이 경과한 후에는 타용도로의 용도변경이
가능합니다.
 
즉, 농지전용 허가 후 완료기간은 2년이며, 그리고 용도변경 제한이 2002년 4월 1일 부터는 전용허가
후 또는 건축물대장상 등재된날, 농지의 전용목적이 완료된 날로 부터 기산하여 5년(개정 이전은 8년이
었음)이 경과하면 용도변경을 할 수 있다고 되어있습니다.[농지법 시행령 제 60조1항(2002.3.30개정)]
 
주택건축의 계약을 어기고 음식점이나 카페, 공장 등으로 용도변경하면 전용허가가 취소됨은 물론 5년
이하의 징역이나 2천만원이하의 벌금형에 처해집니다.
 
- 개발행위의 구체적인 절차-
 
1. 매매가 되면, 땅의 원래주인으로 부터 토지영구사용승낙서를 받습니다. 이 승낙서는 땅주인이 토지
에 대한 모든 권한을 구입한 이에게 넘겨주겠다는 약속으로 , 꼭 전주인의 인감증명이 첨부되어야 합니
다.(토지주 명의로 허가신청을 하고 소유권이전을 하는 경우도 있음)
 
2. 승낙서 외에 사업계획개요서 1부, 전용할 구역이 표시된 토지의 지적도, 건축허가 관련서류, 전용이
인근농지 영농에 피해가 될 경우 피해방지 계획서 등을 첨부해 개발행위허가신청서를 체출합니다.
 
3. 읍.면.시 소속의 농지관리위원회로부터 확인을 받고, 확인서를 첨부하여 전용허가권자에게 제출합니
다. 부지가 1만제곱미터 미만이면 시장이나 군수, 구청장이 전용허가권자입니다.
확인에서 서류 송부는 7일 이내에 이루어져야함.
 
4. 전용허가권자가 허가 가능한지 불가능한지를 결정해 15일 이내로 , 신청자에게 통보해 줍니다.
허가가 이루어졌다면 농어촌진흥공사가 대체농지조성비를 부과하는 고지서를 신청자에게 발송 합니다.
 
5. 신청자는 대체농지조성비와 전용부담금을 전문수납기관( 농협, 수협, 축협 )에 납부하고 시장, 군수,
구청장에게 영수증을 제시합니다.
 
6. 허가권자는 납부 사실을 확인 후 전용 허가증을 발급합니다. 그리고 이 때 논이나 밭이 법적으로 바
로 대지로 바뀌는 것은 아닙니다. 건축물을 짓고나서 준공검사를 완료한 후라야 지목변경이 가능합니다.
그러나 일단 전용허가증이 나오면 일반 농지와는 용도가 다르며 전용허가를 받은 농지는 외지인도 소유
권 이전등기가 가능합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경기도아파트신문. All rights reserved.